현재 위치: 비즈니스 자료 이스라엘 키운 건 뻔뻔한 `후츠파 정신`…의견 다를 땐 `끝장 토론`

이스라엘 키운 건 뻔뻔한 `후츠파 정신`…의견 다를 땐 `끝장 토론`

weizmann이스라엘에선  자신이 모르는 것을 인정하고 당당하게 질문하는 태도를 '후츠파'라고 한다. 후츠파는 한국인의 '정(情)'처럼 유대 민족이 갖고 있는 독특한 문화다. '주제넘은' '뻔뻔한' '오만한' 같은 부정적인 뜻부터 '놀라운 용기' '배짱' 등 긍정적인 의미까지 함께 담고 있다. '뻔뻔함'이 이스라엘을 과학기술 강국으로 만든 토대라고 분석하는 사람이 많다. 왜 그럴까.

상세정보